호치민 시내 여행 – 추천 코스

호치민 시내는 하루면 충분할 정도로 흔히 말하는 ‘관광지’가 많지 않다. 하지만 멀리는 서양과의 교역에서 사이공(호치민시의 옛 이름)은 항구로서 큰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으며, 프랑스 식민지 시절의 행정 중심, 남베트남의 수도 등 베트남 근대사의 중심에 있었다. 에펠탑의 설계자인 에펠이 설계한 건물, 프랑스가 지배하던 도시에 꼭 남겨놓는다는 성당, 베트남 전쟁의 참상을 그들 시선에서 고발하는 더보기…

글쓴이 kiw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