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에서 사용하는 데이터 로밍은 하루에 만원. LTE의 경우 하루 15,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최소 3일, 길게는 1주일 정도 사용하면 요금폭탄이 따로 없다. 게다가 로밍은 현지 SIM의 속도를 따라갈 수 없다. 하지만 현지 통신사의 여행자 SIM을 구매하면 매우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데, 베트남도 마찬가지다. 최근 베트남에서도 4G 서비스가 시작되었다. 대표적인 서비스 제공사로는 Viettel, Mobifone, Vinaphone 등이 있다.

현지의 친구들은 viettel이 가장 좋다고 얘기하고 있으며, mobifone도 나쁘지 않다고 얘기한다. vinaphone은 별로 추천하질 않는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사용해본 결과, 모두 비슷하다. vinaphone 끼고 베트남 중부와 남부를 누비고 다니면서 큰 불편함이 없었던 적도 있고, mobifone이나 viettel을 사용하면서도 건물 내 특정 구역에서 4G > 3G > E (2G)로 낮아지며, 2G의 속도로 아무 것도 할 수 없는 상태에 빠진 적도 있었다. 결국에는 서비스 품질은 비슷하지만, 아무래도 브랜드 선호도가 갈리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결론적으로 통신사를 구분하지 않고 저렴한 플랜을 구매하는 것을 추천한다.
어느 나라를 가도 우리나라와 같이 지하 3층에서 인스타그램 새로고침을 빛의 속도로 해버리는 인터넷 서비스는 만나기 힘들다. 소개하는 3사 각각의 취약지점을 가지고 있지만, 일반적인 야외 환경에서 그 차이는 거의 없다. 어떤 통신사가 편하고 불편할지는 어떻게 돌아다니냐에 따라 갈리기 때문이며, 이는 누구도 예측할 수 없을 것 같다.

다른나라에서도 볼 수 있는 무제한 데이터를 제공하는 여행자 SIM 외에도 일반 SIM 역시 쉽게 구매할 수도 있다. 구매 과정에서 둘 다 여권을 제시할 필요는 없다. 매우 쿨하다. 그리고 가격도 비슷하다. 다만 여행자를 대상으로 하는 무제한 데이터 SIM은 공항을 벗어나면 구하기 힘들기 때문에 공항 내에서 구매하는 것을 추천한다.

//pagead2.googlesyndication.com/pagead/js/adsbygoogle.js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어떤 SIM을 구매할까?

무제한 데이터 SIM

말 그대로 무제한이다. 다만! 제공되는 기본 데이터를 소진한 뒤에는 ‘극’저속으로 떨어져 간단한 메시지 정도만 보낼 수 있는 속도다. 카톡이나 인스타그램으로 사진이나 동영상을 전송하는 것은 불가능한 수준이다. 기존에 Viettel이나 Mobifone 3G 망 시절, 3GB가 최대 플랜이었던 것에 비해 최근에는 5GB, 8GB 등 높은 수준의 데이터플랜도 존재한다. 오히려 가격은 비슷하다.
구매하는 플랜에 따라 3Gb, 5GB, 8GB 등을 소진한 뒤에 극저속으로 돌입한다.

일반 SIM

구매한 데이터 사용 뒤에는 인터넷 사용이 불가능하다.

최소 3-5GB 이상의 데이터를 제공하는데, 적은 양이 아닌데 약 11,000원(220,000동)도 나쁘지는 않은 가격이다. 무제한 SIM은 공항에서의 판매 가격이 비싸지만, 공항을 벗어나면 구하기 힘들다. 참고로 옆에 보이는 15GB 심은 사용 기간이 한 달 인데, 공항에서는 200,000동 이지만, 시내에 나가면 100,000동에 구매할 수 있다는 것이다.
어느 나라를 가도 공항에서는 모든 것이 비싸다. 시내에서 200원 짜리 생수가 베트남공항 내에서 2,000원이다.

마지막으로 데이터 용량이 정해진 플랜의 경우 무제한 데이터와 다르게 제공되는 데이터의 양이 상당히 크다. 10GB 이상인 플랜의 경우 하루 사용량을 5GB 미만으로 제한하기도 하기 때문에, 헤비 트래픽 유저의 경우 반드시 확인해봐야 한다.

무제한 SIM 이나 일반 SIM 모두 사용 기한은 1주-2달 까지 다양하다. 일반 SIM의 경우 1개월-2개월이 일반적이며, 꾸준히 사용할 경우 해당 번호를 평생 유지할 수 있다. 다만 1달-2달 간격으로 통화를 발생시켜야 연장된다. 여행자 SIM은 대체로 짧다. 데이터 역시 명시해놓지 않았다고 데이터 할당이 적은 것은 아니다. 무제한 데이터도 최소 3-5GB 이상은 준다. 데이터 잔량은 전화를 통해서만 확인할 수 있으며, 사용 관련 문자는 베트남어로 보내준다. 사용관련 문자는 프로모션, 광고나 사용기한에 따른 중지 안내 같은 사항이다. 1주일 이내 단기 체류라면 크게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

구매하기 전에 사용 기한과 데이터 제한량 등을 상세하게 물어봐야 한다.

다시 한 번 강조하면, 구매 전에 반드시 사용조건을 물어보고 구매해야 한다.
그들이 말해준 조건이 틀린 적이 많았지만, 그렇다고 아주 크게 차이나는 것이 아니었다. 사기 치는게 아니라 제대로 알지 못해서 틀린 답변을 해준 것 이지만, 그래도 어느 수준인지 짐작하기에 충분하다. 제대로 된 답변을 못하면 닥달해야 한다. 그러면 어딘가에 전화 해서라도 알아내기 때문이다.


어디에서 구매해야 할까?

공항에서 판매하는 200,000동 짜리를 시내에서는 100,000동에 구매할 수도 있긴 하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공항을 가장 추천한다. 시내에 나가면 여행자라는 신분이 훤히 드러나기 때문에 부르는게 값인 경우가 많다. 또한 데이터 쿠폰은 판매해도 SIM은 판매하지 않는 경우도 많아서, 사실 구하기 어렵다고 보는게 맞다. 스마트폰이나 전자제품을 판매하는 매장에서 SIM도 함께 판매하지만, 가격은 공항과 차이가 없다. 통신사 매장도 마찬가지다.

가장 좋은 방법은 공항의 가장 구석에 위치한 Vinaphone 부스에서 구매하는 것이다. 다른 곳에 비해서 데이터는 더 많은데, 가격은 저렴하다. 문제는 다른 곳들과 다르게 문을 빨리 닫는다. 늦은 시간에 도착하면 항상 문이 닫혀 있는 곳이 Vinaphone 부스다. 그리고 시내에 나가면 마진 때문인지 Vinaphone 통신 품질이 좋지 않다며 취급하지 않는다고 얘기하지만, 경험 상 큰 차이는 없었다.
Vinaphone 부스가 문을 닫았다면, Viettel이나 Mobiphone 부스에 방문하지 말고, TAXI 이나 호텔 영업을 하는 KIOSK들을 2-3곳 찾아다니는 것을 추천한다. Viettel/Mobifone 간판이 달린 부스 보다 저렴하게 SIM을 판매하고 있다. 그리고 구매할 때 꼭 사용조건을 물어봐야 한다..

하지만 비싼 항공료를 지불하고 떠나서, 제한되어 있는 여행 기간 동안 발품을 팔아가며 SIM 카드를 구매하려 시내를 휘젓고 다녀서 아낄 수 있는 돈이 우리 돈으로 5,000원 미만이라는 것을 생각하면, 뭐가 되었든 공항에서 구매하는 것을 추천한다.

시내에서 구매한다면, 그나마 저렴하게 판매하고 있는 아래 장소를 추천한다. 여행자 거리 근처에 있으며, 벤탄시장에서도 가깝다.
다른 상점에서 데이터도 없이 번호만 할당된 SIM을 150,000동에 판매하는 곳도 있었고, 공항과 같은 가격인 200,000동에 판매하는 곳도 있었다. 마지막으로 구매했던 SIM은 1달/15GB 100,000동 이었다.
* 참고로 기간 한정으로 사용기간 1달에 30GB를 90,000동에 판매하는 등의 프로모션도 있으니, 주변을 잘 살피고 다니다 보면 통신사 매장에서 훨씬 싸게 구매할 수도 있다. 보통은 통신사 매장이 더 비싸다.

185 Phạm Ngũ Lão, Quận 1, Hồ Chí Minh

SIM카드 뿐 아니라, 오토바이도 렌트할 수 있으며, 빨래도 해주는 여행자 특화 상점이다.

 

//pagead2.googlesyndication.com/pagead/js/adsbygoogle.js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현지 SIM 카드 장착 시, 한국에서의 연락은 받을 수 없다

SKT, KT, Uplus 사용자 역시 한국에서 SIM 카드를 장착하여 전화기를 사용하고 있을 것이다. 현지에 도착하여 SIM 카드를 사용하려면 기존 한국에서 사용하던 SIM카드를 빼야 하는데, 이러면 한국에서 오는 문자와 전화를 받을 수 없다. 갤럭시 같은 모델도 외국에서는 Dual SIM을 지원하지만, 한국에 출시된 전화기를 사용한다면 ‘한국 통신+베트남 통신’를 동시에 취할 수 있는 방법은 없다.

이런 경우, LTE 라우터를 사용하면 편리하다. 우리나라에서 일명 ‘에그’라고 불리우는 것이 LTE 라우터인데, 기기에 SIM카드를 장착하면 휴대용 WiFi 라우터로 동시에 4-10명이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다. 전화기에 현지 SIM을 장착한 일행 중 한 명이 태더링을 해서 동행자와 인터넷을 나눠 쓰면서, 배터리 광탈 맞이해야 하는 상황을 피할 수 있다.

다만, 비용이 든다. 6-8만원 정도의 가격이 문제인데, 여행을 자주 다닌다면 적극적으로 추천하고 싶다. ZMI라고 샤오미의 자회사 인데, 화웨이 기기보다 저렴하다. 또한 7,800mAh 배터리가 내장되어 있어, 보조 배터리로도 사용할 수 있다. USB는 1포트만 지원한다.

https://www.aliexpress.com/af/zmi-MF855.html

http://shopping.naver.com/search/all.nhn?query=zmi+MF855

https://www.qoo10.com/s/ZMI-MF855?keyword=zmi+mf855

어디서 구매하더라도, 해외 배송이다. 최대 1달 정도 소요되기 때문에, 미리미리 준비해야 한다.

 

//pagead2.googlesyndication.com/pagead/js/adsbygoogle.js

(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https://scripts.classicpartnerships.com/link.js?v=6.9.3


2개의 댓글

호치민국제공항에서 시내로 가기 | k.blog · 2017년 10월 30일 9:49 오전

[…] 베트남 통신 SIM 구매하기 – http://blog.jk1.info/569 […]

호치민국제공항에서 시내로 가기 | k.blog · 2018년 08월 19일 7:17 오후

[…] 베트남 통신 SIM 구매하기 – http://iamkiwon.com/569 […]

답글 남기기

Avatar placeholder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